聰明不如鈍筆
총명불여둔필
assignment Currents

기네스북 2013, 이색 기록 10가지


2013년 기네스북
이 나왔습니다.

올해 이색 기록을 찾아보기 전에 기네스북의 역사부터 간략하게 알아보겠습니다. 먼저 간단 퀴즈: 기네스 맥주회사와 기네스북은 상관이 있을까요? 없을까요?

없으면 이 얘기를 꺼내지도 않았겠죠. 1955년 기네스북을 펴낸 휴 비버 경은 기네스 양조회사를 설립한 기네스 백작의 4대손입니다.

휴 비버 경은 1951년 11월 어느 날 새 사냥을 나갔습니다. 그러나 골든 플로버라는 물새가 너무 빨라서 한 마디로 잡지 못했습니다. 그날 집으로 돌아온 휴 비버 경은 골든 플로버가 가장 빠른 새인지 알아보려고 갖가지 책을 뒤졌지만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며칠간 도서관을 찾았지만 무소득. 대신 영국 전역에 이를 궁금해 하는 사람이 찾고 넘친다는 사실을 알게 됐습니다.

사업가였던 그는 이렇게 이색 기록을 모아 책을 만들면 대박이 나리라고 직감했습니다. 휴 비버 경은 기록 마니아로 이름을 날리던 맥허터 쌍둥이 형제를 찾아갔습니다. "여러분이 모은 기록을 가지고 책을 만들자"고 했던 거죠. 전 세계에서 성경 다음으로 많이 팔렸다는 책은 이렇게 탄생하게 됐습니다.

재미있는 건 여전히 기네스북에는 '세상에서 가장 빠른 새' 항목이 없다는 점. 휴 비버 경은 끝끝내 호기심을 풀지 못했지만 많은 이들이 자기 이름을 올리고 싶어하는 책을 만드는 데는 성공했습니다. 올해 새로 이름을 올린 사람(동물) 중 이색 기록 10개를 소개합니다.

• 이두박근이 가장 두꺼운 사람: 무스타파 이스마일(이집트)


왼팔 이두박근 둘레 64.77㎝, 오른팔 63.5㎝로 세계 최고 자리에 올랐습니다. 보통 허벅지가 두꺼운 사람을 보고 여자 허리둘레 같다고 하는데 이 분은 팔이 그렇습니다.


• 가장 무거운 여자 운동 선수: 샤란 알렉산더(영국)


스모 선수로 활약 중인 알렉산더 씨의 몸무게는 203.21㎏. 참고로 가장 무거운 남자 선수 역시 스모에서 활약하는 엠마뉴엘 야르보로(319.3㎏)입니다.


• 최고령 체조 선수: 요한나 콰스(독일)



요한나 콰스 할머니는 1925년 11월 20일생(87세)입니다. 여전히 지역 아마추어 대회에 출전에 녹슬지 않는 기량을 선보이신다고 하네요.


• 가장 긴 모히칸 헤어스타일: 와타나베 가즈히로(일본)


와타나베 가즈히로(渡辺和博) 씨 머리 길이는 113.5㎝. 남의 취향을 평가하고 싶은 마음은 없지만, 저렇게 머리 세우려면 시간이 엄청 걸리지 않을까요? 왁스 값은요?


• 가장 큰 개: 제우스(미국)


미국 미시건 주에 사는 제우스의 키는 1.118m. 제우스는 살아 있는 개 중에서 가장 클 뿐만 아니라 기네스 협회 역대 기록 중에서도 가장 큽니다.


• 살아 있는 가장 큰 말: 빅 조크(미국)


올해 9살인 빅 조크의 키는 210.19㎝. 역대 가장 큰 말은 샘슨(영국)이었습니다. 키는 220㎝였고 몸무게는 1520㎏였습니다. (이게 말이야 하마야? -_-;)


• 가장 큰 당나귀: 오클라호마 샘(미국)


이 네 살짜리 당나귀는 155.45㎝. 역대 최고 기록은 213㎝. 그러니까 당나귀가 말보다 작다는 건 편견일 뿐입니다.


• 가장 작은 소: 아키(영국)


북 아일랜드에 사는 아키는 어깨부터 발 끝까지 76.2㎝. 현재 태어난 지 16개월이 됐다고 하는데 더 자라지 않을까요?


• 최다 '헬로키티' 수집: 칸다 아사코(일본)


칸다 아사코(神田朝子) 씨가 집에 가지고 있는 헬로키티 아이템은 총 4519개. 프라이팬부터 변기 커버까지 모두 헬로 키티. 이 정도면 무섭습니다.


• 가장 큰 드럼 세트 소유자: 마크 템퍼라토(미국)


마크 템퍼라토 박사가 소유한 이 드럼에 붙어 있는 북은 총 340개. 템퍼라토 박사는 '지저스 더 소울 솔루션(Jesus the Soul Solution)'이라는 밴드에서 드럼을 치는데, 특수 제작한 트레일러로 드럼을 옮긴다고 합니다.

기네스북은 매해 책을 새로 낼 때마다 재미없는 기록을 빼고 새 기록을 넣습니다. 그래서 '8시간 동안 쉬지 않고 가장 악수 많이 한 사람(강호동)', '단독 콘서트를 가장 많이 연 가수(하춘화)' 같은 항목은 이제 기네스북에 없습니다.

내년에는 저 기록 중 몇 개나 살아남을까요? 혹은 몇 개나 주인공이 바뀔까요? 이런 궁금증이 드는 걸 보면 휴 비버 경은 정말 대단한 사업가였던 모양입니다.

댓글, 0

account_circle
vpn_key
web

security

mode_edit
Currents | 카테고리 다른 글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