聰明不如鈍筆
총명불여둔필
assignment Currents

구글 크롬 애드 블록 전면 적용…기사 어뷰징 줄어들까?


(마미손이) 망하라는 한국 힙합 대신 한국 언론사 닷컴이 망하게 생겼습니다.


구글은 9일(이하 현지시간) 크로미움 블로그를 통해 '올해 7월 9일부터 전 세계 크롬 이용자 누구나 이 웹 브라우저에 자체적으로 들어간 광고 차단 기능(애드 블록)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고 발표했습니다.


미국과 캐나다, 유럽 등에 사는 이용자는 이미 지난해 2월부터 애드 블록 적용한 크롬을 쓰고 있었습니다. 6개월 뒤부터는 이 기능을 전 세계로 확대하겠다고 예고한 것.


물론 예전에도 '애드 블록 플러스' 같은 확장 프로그램을 설치하면 웹 서핑 도중 보기 싫은 광고를 가리는 게 가능했습니다. 크롬 내장 애드 블록은 서버 사이드에서 아예 광고를 차단한다는 게 차이점입니다. 구글이 문제라고 생각하는 광고는 별도 프로그램 없이도 아예 크롬에 뜨지 않게 되는 겁니다.



구글은 지난해 '더 나은 광고를 위한 연합(Coalition for Better Ads)'과 제휴를 맺었습니다. 이 단체는 △팝업 광고 △소리가 나는 자동 재생 광고 △(콘텐츠가 나타나기 전에 뜨는) 카운트다운 기능이 들어간 프리스티셜(prestitial) 광고 △(주로 데스크톱 화면 하단을 차지하고 비키지 않는) 대형 스티키(sticky) 광고 △광고 높이가 모바일 화면 30% 이상을 차지하는 광고 △플래시 애니메이션 광고 △(화면 스크롤에 따라 결국 화면 전체를 뒤덮는) 대형 스크롤오버 광고 등을 지양할 것으로 권고하고 있으며 앞으로 크롬도 이런 광고를 차단하게 됩니다.


거의 모두 한국 언론사 닷컴에서 쉽게 볼 수 있던 광고 형태. '기사 어뷰징'을 통해 독자를 홈페이지로 끌어들인 뒤 광고 수익을 노리던 한국 언론사 닷컴으로서 긴장하지 않을 수 없는 조치입니다. '스탯카운터'에 따르면 크롬은 지난해 12월 기준으로 한국에서 점유율 58.7%를 기록하고 있는 웹브라우저입니다.



(결이 조금 다른 얘기였지만) 니먼 저널리즘 연구소는 지난해 12월 "언론사는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구글, 애플이 2019년에 무엇을 할지 결정할 수 없다. 대신 홈페이지는 마음대로 조절할 수 있다"면서 자사 홈페이지에 집중할 것을 주문했습니다.


그리고 (역시 결이 조금 다른 얘기지만) 한국 언론사는 결국 구글이 올해 무엇을 할지 결정할 수 없는 신세가 되고 말았습니다. 그러니 이번 기회에 좀! 그래도 아마 분명 또 한국 언론사는 길을 찾아내겠죠? (…)

댓글, 0

account_circle
vpn_key
web

security

mode_edit
Currents | 카테고리 다른 글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