聰明不如鈍筆
총명불여둔필
assignment Reading

사건 헤는 밤

사건 헤는 밤

새벽이 지나가는 형사계에는
피의자들로 가득 차 있습니다

나는 아무 생각도 없이
업무보고속의 사건들을 다 헤일 듯 합니다

수첩 속에 하나, 둘 새겨지는 사건을
이제 다 못 헤는 것은

쉬이 보고 시간이 오는 까닭이요
담당 형님이 자고 있는 까닭이요
아직 술 취한 피의자 조사가 끝나지 않은 까닭입니다

사건 하나에 안도와
사건 하나에 기쁨과
사건 하나에 갈굼과
사건 하나에 한숨과
사건 하나에 추가취재와
사건 하나에 팀장님, 팀장님

팀장님, 나는 사건 하나에 그간 배운 죄명 한 마디씩 불러 봅니다
평소 때도 친숙했던 혐의들의 이름과 여신전문금융업법위반, 중감금,
공전자기록위작, 이런 듣도보도못한 혐의들의 이름과 벌써 단순 사건이 된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위반 같은 혐의와 찌질한 미수 혐의들의 이름과 명예훼손,
강제추행, 도박개장, 공무집행방해, 재물손괴, 야간건조물침입, 점유이탈물횡령
이런 혐의의 명칭을 불러 봅니다

얘기되는 사건들은 너무나 멀리 있습니다
단독이 아스라이 멀듯이,

형님,
그리고 당신은 멀리 숙직실에 계십니다

나는 팩트들이 부족해
이 많은 사건들이 쓰인 수첩 위에

질문거리들을 써보고
볼펜으로 그어버리었습니다.

딴은 밤을 새워 도는 마와리는
특이사항없음을 슬퍼하는 까닭입니다.

그러나 하리꼬미가 끝나고 나의 수습생활에도
친구한테 걸려온 전화 받듯이
일진 선배 번호 찍힌 전화도
펄쩍 뛰지 않고 앉아서 받을 수 있을 게외다.


─── kini註 ────────
원래 이 블로그에는 펌글이라는 게 없지만…
도저히 퍼오지 않을 수 없는 아름다운 문장 -_-)b

아마도 연합수습이 쓴 걸로 보이는데
정말 사츠들의 심정을 너무도 잘 대변하고 있음 -_-)b

아, 길고 지루한 마와리의 밤이여 ㅠㅠ

댓글, 6

  • 댓글 수정/삭제 cider
    2008.04.14 02:12

    인천 어딘가의 아파트에선.. 아직 못끝낸 업무를 가지고..
    한프레임 한프레임 헤고 있습니다...
    프레임 하나에 짜증과..
    프레임 하나에 배고픔과..

    •  수정/삭제 kini
      2008.04.15 19:30

      어디나 '반복 작업'이 주무일 수밖에 없는 동네는 어쩔 수 없는 일이군요 ㅡㅡ;

  • 댓글 수정/삭제 센~
    2008.04.15 23:47

    사츠마와리 몬지 알 거 같네요..경찰서 주변을 맴도는 그런거?
    정말 알흠다운 주옥같은 문장이네요..완전 웃었어요.
    막상 사츠마와리를 하실 분에게는 진짜..웃긴일이 아니겠지만요.

    •  수정/삭제 kini
      2008.04.20 18:58

      경찰서 주변을 맴도는 게 아니라 경찰서의 문 하나 하나를 맴돌죠 -_-;;
      아 진짜 좀 빨리 끝내주지 ㅠㅠ

  • 댓글 수정/삭제 Jui
    2008.04.16 12:26

    언제까지냐? 여름 전엔 볼 수 있는게야??

account_circle
vpn_key
web

security

mode_edit
Reading | 카테고리 다른 글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