聰明不如鈍筆
총명불여둔필
assignment Reading

김상훈 '빅 스몰'


"회사는 회사 스스로가 직원을 쓸모없는 존재로 만들고 있으면서 '너는 필요없는 직원이야'라고 직원을 다그친다. 잘할 수 없는 업무를 억지로 할당하면서 '이 일을 세계 최고로 해내야 너는 회사에 필요한 인재가 되는 거야'라고 강변한다. 하지만 그 사람이 세계 최고로 할 수 있는 일을 시키기 전까지는 세계 최고의 인재는 회사에 주어지지 않게 마련이다."

댓글, 0

account_circle
vpn_key
web

security

mode_edit
Reading | 카테고리 다른 글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