聰明不如鈍筆
총명불여둔필
assignment Common Sense

끝발이 아니라 끗발이다

우리가 흔히 쓰는 표현 가운데 '첫 끝발이 개 끝발'이라는 말이 있다. 일이 처음에는 술술 잘 풀렸으나 마무리가 좋지 못한 때 사용하는 속담.


그런데 사실 이 말은 '발이 개'이라고 써야 뜻이 잘 살아난다.


이 말은 원래 도박판에서 유래했다. 초반에 패가 아주 잘 붙어서 돈을 따다가 결국엔 빈손으로 일어서게 되는 경우가 바로 '첫끗발이 개끗발'.


사전을 찾아 보면 '끗'은


끗 [명사][의존명사]


1 접쳐서 파는 피륙의 길이를 나타내는 단위. 한 끗은 피륙을 한 번 접은 만큼의 길이이다.

비단 열 끗.


2 화투나 투전과 같은 노름 따위에서, 셈을 치는 점수를 나타내는 단위.

다섯 끗


그러니까 바로 이게 다섯인 셈이다.


이제 끗이 무엇인지도 알게 됐으니, 고스톱 칠 때 좀더 끗발 날리시길 -_-)/

댓글, 2

  • 댓글 수정/삭제 하트
    2008.04.04 16:39

    아, 그렇군요..몰랐던 단어의 뜻과 새로운 의미를 알게 되었네요 감사해요^_^

    •  수정/삭제 kini
      2008.04.05 03:15

      그냥 문득 아침에 갑자기 떠올라서 써본 글입니다 ^^;

account_circle
vpn_key
web

security

mode_edit
Common Sense | 카테고리 다른 글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