聰明不如鈍筆
총명불여둔필
assignment Watching

2009년 3월에 본 영화



더 리더-책 읽어주는 남자(The Reader)  ; 케이트 윈슬렛이 아름답다고 느낀 건 처음이었다.




하우스버니(The House Bunny) ; 새벽에 잠 안 올 때 그냥 저냥…




마다가스카 2(Madagascar: Escape 2 Africa) ;
"난 그녀가 어떡하면 웃으며 지낼지 매일 생각했어" 그냥 만화영화라고!




시카고(Chicago) ; All that jazz




스마트 피플(Smart People) ; YOU CAN'T READ!




19번째 남자(Bull Durham) ; 역시 제목 번역 최악, 내용은 최고




삼장법사의 모험(情癲大聖) ; 서유기 시리즈는 언제라도 -_-)b




미스 리틀 선샤인(Little Miss Sunshine) ; 가족은 가족이다.




베드타임 스토리(Bedtime Stories) ; 샬라카불라~메치카불라 비비디 바비디부~




키친 ; 신민아, 신민아, 신민아…


몇 개 더 본 것 같은데 기억이 안 남 -_-;;

댓글, 4

account_circle
vpn_key
web

security

mode_edit
Watching | 카테고리 다른 글 더 보기